공주시,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시범사업 선정
상태바
공주시,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시범사업 선정
  • 안연옥 기자
  • 승인 2022.05.13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51세 이상 ~ 만70세 이하 여성농업인 1,000명 무료 검진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신청 이미지. 자료제공=공주시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신청 이미지. 자료제공=공주시

공주시는 여성농업인의 농작업 질환 예방 및 건강복지 증진을 위해 근골격계 등 여성농업인이 취약한 질환에 대해 특수 건강검진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첫 시행되는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사업은 전국에서 총 9천 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공주시는 충남도에서 유일하게 선정돼 1천 명이 검진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특수건강검진 비용은 20만 원으로 국비 90%, 자부담이 10%이지만 공주시는 자부담 비용까지 전액 지원, 여성농업인들이 무료로 검진을 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검진 항목은 5개 영역(근골격계, 심혈관계, 골절·손상위험도, 폐활량, 농약 중독)이며, 특수건강검진을 희망하는 여성농업인은 사업신청서를 작성해 지원 대상자로 확정되면 공주의료원에서 검진을 받을 수 있다.

농업인이 검진 항목을 추가로 희망하는 경우 20만 원을 초과하는 금액은 본인이 부담하고 추가 검진을 받아야 한다.

대상은 만51세 이상, 70세 이하 여성농업인 1,000명으로 신청을 희망하는 여성농업인은 오는 18일까지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분증을 지참해 방문 후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는 공주시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지원사업 게시판 여성농업인 특수 건강검진 사업게시물에서 다운받아 작성하거나,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직접 작성할 수도 있다.

홍순만 농업정책과장은 여성농업인 특수건강검진 사업에 공주시가 선정되어 여성농업인이 취약한 질환의 예방에 힘쓸 수 있게 되었다, “여성농업인의 안정적 근로 여건을 조성하고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정책개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