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즈베키스탄 벼 시범단지 성공적인 첫걸음, 부여군 선진농업 통했다!!
상태바
우즈베키스탄 벼 시범단지 성공적인 첫걸음, 부여군 선진농업 통했다!!
  • 유지선 기자
  • 승인 2024.06.26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즈베키스탄 벼 시범단지내 육묘 모습. 사진=부여군
▲우즈베키스탄 벼 시범단지내 육묘 모습. 사진=부여군

충남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우즈베키스탄 벼 시범단지 11ha 조성을 위한 본격적인 작업이 시작되었다고 26일 밝혔다.

부여군과 ㈜글로벌부여군굿뜨래는 올해 5월부터 벼 시범단지 조성을 위한 대대적인 기초 작업을 시작하였다. 벼 재배에 필요한 농기자재 및 상토 등을 현지(나망간주)에 이송을 시작하였고, 사전 답사를 통해 세밀한 계획을 세웠다.

그리고 6월 9일 본격적인 벼 시범단지 조성이 시작되어 지난 13일까지 계획한 대로 3,000장의 육묘 상자에 육묘를 성공하였다. 이어 재배지에 있던 밀을 수확하고 경운작업 및 구획정리를 하여 벼 이앙의 준비를 끝마쳤다. 부여군 실무단은 오는 28일까지 최종 균평 작업 및 육묘 이앙을 마칠 것으로 보인다.

이번 시범단지 조성을 위해 부여군은 이영성 팀장, 박갑순 팀장을 파견하여 행정적, 기술적 지원 및 현지에서의 변수에 즉각 대처함으로써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벼 시범단지의 성공은 앞으로의 해외농업개발의 중요한 발판이며, 兩 국가의 신뢰와 지속적인 협력을 만들 수 있는 중요한 사항인 만큼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답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