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2024 충청남도 장애인기능경기대회서 5명 입상
상태바
공주시, 2024 충청남도 장애인기능경기대회서 5명 입상
  • 안연옥 기자
  • 승인 2024.07.01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 가구제작 부문 오길상씨 등 5명 입상 영예
▲장애인기능경기대회 시상식 모습. 사진=공주시
▲장애인기능경기대회 시상식 모습. 사진=공주시

공주시(시장 최원철)는 지난 26일부터 3일간 열린 ‘2024 충청남도 장애인기능경기대회’에서 5명이 입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1일 밝혔다.

충청남도와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장애인고용안정협회(중앙회장 이건휘) 충남지부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공주시 소재 충남남부장애인종합복지관을 비롯한 4개 경기장에서 진행됐다.

이번 대회에는 가구제작 등 21개 직종에 총 319명의 장애인이 대규모로 참가해 장애 극복과 그동안 연마해 온 기량을 선보였다.

공주시는 장애인연합회 및 정명학교에서 7개 직종, 10명이 참가해 금상 3명, 은상 1명, 동상 1명의 성과를 거뒀다.

금상 수상자 3명(가구제작 부문 오길상, 양장 부문 이명애, 점역교정 부문 지상진)은 올해 9월 충북 청주에서 개최되는 제41회 전국 장애인기능경기대회에 충남 대표로 참가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된다.

최원철 시장은 “이번 대회가 단순한 경연의 장을 넘어 참가한 모든 분의 능력과 열정을 발휘한 소중한 기회가 되었기를 바란다. 장애인과 그 가족이 아무런 장벽 없이 일상생활을 영위하고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제도적, 사회적 기반이 갖춰진 행복한 공주시를 만들어 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